바로가기메뉴
본문바로가기
역동적인 의회 신뢰받는 의회. 도민의 뜻을 대변하여 지방분권과 진정한 자치실현을 위하여 힘을 다하겠습니다.

열린의회

열린의회 신문고

홈 > 열린의회 > 열린의회 신문고
토론마당 게시판 리스트
성인지예산제의 실효성향상 조례 반대합니다!
작 성 자 김OO 등록일 2019/09/14/ 조   회 58
첨부파일
의원님들 안녕하십니까!
저는 두 딸을 키우는 엄마입니다.
이번 성인지예산제의 실효성향상 조례 반대글을 올립니다.
여러 의원님들도 모르시지 않을거라 생각합니다.

성평등은 남녀의 평등이 아닌, 남녀 외에도 수십가지의 모호한 성을 인정하라는 것으로써 헌법정신에 명확하게 위배됩니다.
또한 동성애를 조장하기에 성인지예산제의 실효성향상 조례에 반대합니다.

동성애는 에이즈의 주요원인입니다.
에이즈 뿐만 아니라 육체적 정신적인 질병을 가져옵니다.
우리나라 청소년 에이즈는 폭발적으로 증가하고 있고, 매년 에이즈 신규환자가 1000명씩 발생하여, 우리나라는 세계보건기구가 에이즈 확산위험국가로 지정하기 까지 했습니다.
이렇게까지 된 이유가 무엇입니까?
정부와 국가인권위원회, 여성가족부, 질병관리본부, 전교조 등이 정체성이 확립되기 전인 호기심 많은 우리 청소년들에게 편향된 동성애 옹호 교육을 하고 있으며,
동성애와 질병과의 관계를 숨기고 있기 때문입니다.
또한 비윤리적인 인권보도준칙을 맺어서 공정한 목소리를 내야하는 언론 마저도 편향된 보도와 기사를 내고 있기 때문에 국민의 알권리가 심각하게 훼손되고, 청소년들이 잘못된 선택을 하게 되었다고 생각합니다.

무엇이 생명보다 더 중요한 가치를 가졌길래 동성애를 인권이라는 이름으로 포장해서 옹호하고 조장한단 말입니까?
인권팔이 성교육 강사들의 편향되고 잘못된 교육이 우리 청소년들을 병들게 합니다.
에이즈 한달 약값만 1인당 300~600만원이며 병원비 치료비 간병비 교통비까지 국민세금으로 전액 지원된다고 합니다.
에이즈의 끝은 길어봤자 16년 살다가 죽습니다.
그런데도 콘*돔을 끼고 성관계하면 에이즈 예방된다, 에이즈는 만성질환이다 라고 기만하기까지 하고 있지요.
왜 청소년들과 국민에게 동성애의 폐해를 제대로 알리지 않아서 국민의 생명권을 말살하고,
아까운 세금마저 낭비하는지 통탄을 금할수가 없습니다.
이것이 국가에서 지자체에서 할 일인가 묻고 싶습니다.
이것이야말로 국민 전체를 기만하고 인권유린 하는 것입니다.
이것도 모자라 시민이 낸 혈세로 동성애 옹호 인권교육을 실시하고, 유사한 차별금지 조항을 조례로 만든다는게 말이 안됩니다.
오히려 국가와 지자체가 나서서 탈동성애 프로그램을 적극적으로 운영하고, 동성애의 폐해를 올바르게 알려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마지막으로 입법예고 기간이 너무 짧아서 당황스럽습니다.
우리 사회는 아직 젠더나 동성애에 대해 사회적 합의가 이뤄지지 않은 상태입니다.
이렇게 나쁜조례를 날치기로 통과시켜서 될 문제가 아닙니다.

저는 그저 건전한 윤리와 다음세대를 올바르고 건강하게 교육하는 의무가 우리 어른세대에게 있기에 이렇게 반대합니다.
단순히 제 딸아이 둘이 수혜자가 되는것을 원하는 것이 아닙니다.
제 다음 후손들 모두가 마땅히 누려야할 보편적 인권을 누리며 건전한 가치관을 가지길 소원합니다.

의원님들,
항상 전라북도와 대한민국, 그리고 다음세대를 위해 일해 주실것을 간곡히 부탁드립니다.
한사람 한사람이 정의와 공의를 실현할때 아름다운 대한민국이 유지되리라 믿습니다.

긴글 읽어주셔서 감사드리며,
환절기 건강 유의하세요.
감사합니다.
목록

답변 : 1

토론마당 게시판 리스트
민원회신
작 성 자 의사담당관실 등록일 2019/10/02/ 조   회 0
첨부파일

○ 전라북도의회 발전에 적극적인 참여와 성원에 감사드립니다.



○ 귀하께서 제출하신 민원내용은 전라북도의회 열린의회 신문고 524번 답변으로 갈음하고자 합니다.


목록

전라북도의회 QR코드(http://www.assem.jeonbuk.kr)

만화로보는 전라북도의회

방문자 통계